본문 바로가기

wine

귀족이라는 이름에 어울리는 맛과 향 - Poliziano Vino Nobile di Montepulciano 2009 비노 노빌레 디 몬테풀치아노(Vino Nobile di Montepulciano) 비노 노빌레 디 몬테풀치아노는 이탈리아 토스카나의 몬테풀치아노(Montepulciano) 마을에서 생산하는 DOCG 등급의 레드 와인입니다. 토스카나 남동쪽에 있는 몬테풀치아노 마을은 티레네해의 영향으로 기후가 따뜻하며 연평균 강수량은 740mm 정도입니다. 포도밭은 동남쪽을 향한 해발 250~600m의 언덕에 주로 있으며, 토양은 끼안티보다 모래가 많아 배수가 원활하죠. 다른 곳보다 우아함과 섬세함이 떨어지는 와인을 생산할 때도 있지만, 좋은 와인은 브루넬로 디 몬탈치노의 힘과 구조에 끼안티 끌라시코의 섬세함을 갖췄다는 평을 듣습니다. 주요 포도는 프루뇰로 젠틸레(Prugnolo Gentile)라고 부르는 산지오베제 클론.. 더보기
서울숲와인아울렛 에노테카 프리미엄 와인 시음회 시음기 지난 12월 18일에 서울 성동구 갤러리아 포레 지하 1층에 있는 "서울숲와인아울렛"에서 에노테카 프리미엄 와인 시음회가 있었습니다. 아시아 최대의 와인 수입 및 유통사인 에노테카에서 취급하는 17종 와인을 시음하는 자리였죠. 저에게도 문자로 초대장이 왔기에 6시~7시 20분 타임에 맞춰 서울숲와인아울렛을 방문했습니다. 행사는 서울숲와인아울렛 매장 바로 바깥에 테이블을 설치하고 원하는 와인을 자유롭게 마실 수 있는 스탠딩 시음회로 진행되었습니다. 이날 나온 와인 중에서 KWC 2017 금메달을 수상한 그랜트 버지 필셀 바로싸 올드 바인 쉬라즈_Grant Burge Filsell Barossa Old Vine Shiraz 2014를 제외한 나머지 16종 와인에 대한 시음 느낌을 간단히 적어보겠습니다. 1... 더보기
KWC 2017 수상와인 연말맞이 정기 시음회-1 day 와인 카페 참석기 지난 12월 13일 합정역 부근의 와인 바 '르 파르'에서 "KWC 2017 수상와인 연말맞이 정기 시음회-1 day 와인 카페"가 열렸습니다. •르 파르 : http://place.map.daum.net/983586622KWC는 코리아 와인 챌린지_Korea Wine Challenge의 약자입니다. KWC는 월간 와인 전문지인 '와인리뷰_Wine Review'에서 주최해서 만든 우리나라 최초의 와인 대회이죠. 2005년에 첫 대회가 열렸고, 매년 쉬지 않고 열려서 올해로 13회를 맞이했습니다. KWC에 대한 정보와 역대 수상 와인 목록을 알고 싶으신 분은 아래의 링크를 클릭해서 정보를 확인해주세요.•코리아 와인 챌린지 홈페이지 : http://www.koreawinechallenge.com/kor/KW.. 더보기
16년의 세월이 지났어도 아직도 최고의 모습을 보여주기엔 이른 - Maison M. Chapoutier Ermitage L’ermite 2001 메죵 엠 샤뿌띠에_Maison M. Chapoutier메죵 엠 샤뿌띠에는 1808년에 설립된 꼬뜨 뒤 론의 와인 명가_名家로 론 지역의 탱-레르미따지에 있습니다. 론 지역 전체에서 와인을 생산할 뿐만 아니라 레드와 화이트 에르미따지 와인 중 최고의 품질을 자랑하죠. 론 지역 뿐만 아니라 남쪽의 프로방스_Provence와 서남쪽의 랑그독-루씨옹_Languedoc-Roussillon에도 포도원이 있으며, 총 12개의 와이너리에서 60여 종의 와인을 생산합니다. 꼬뜨 뒤 론의 와인 생산자 중 자가 소유의 포도원이 가장 많은 와이너리이며, 호주와 포르투갈에도 포도원이 있죠.론 지역에서 샤뿌띠에 가문의 역사는 1808년까지 거슬러 올라가지만, 포도밭을 최초로 구매해서 와인 사업을 펼치기 시작한 것은 1879년입니.. 더보기
소유주가 바뀌어도 더욱 발전하는 수퍼 투스칸 - Ornellaia 2013 오르넬라이아_Ornellaia 안티노리 가문의 로도비코 안티노리 후작_Marchese Lodovico Antinori은 1981년 매우 특별한 와이너리를 만들려고 결심합니다. 그는 어머니로부터 상속받은 토스카나 볼게리_Bolgheri 지역에 포도원을 만들고, 이탈리아 포도 대신에 볼게리의 특별한 떼루아에 맞는 까베르네 쇼비뇽과 메를로, 까베르네 프랑_Cabernet Franc, 쁘띠 베르도_Petit Verdot를 심었습니다. 그가 볼게리에 이탈리아 와인이 아닌 프랑스 보르도 스타일의 와인을 생산하는 포도원을 가꾼 것은 그의 사촌 니콜로 인치자_Nicolò Incisa의 사시까이아와 그의 큰형 삐에로 안티노리_Piero Antinori'의 솔라이아와 경쟁할 만한 와인을 만들려고 했기 때문이죠. 걸작 슈퍼.. 더보기
"The Landscape of Senses 2017" 스페인 와인 시음회 지난 11월 17일 JW메리어트 동대문스퀘어서울 그랜드 볼룸에서 열린 스페인 와인 시음회에 다녀왔습니다. "감각의 풍경"이라 명명된 이 날 시음회에는 총 개 업체에서 자신들의 와인을 선보였습니다. 프랑스, 이탈리와 함께 제가 애정하는 스페인 와인인지라 블로거로 참가 신청해서 이날 시음회에 다녀왔습니다.전통의 와인 강국이지만, 그동안 스페인은 프랑스와 이탈리아에 밀려 우리나라에서는 큰 인기를 얻지 못했습니다. 스페인 와인의 수입이 2015년에 비해서 2016년에 중량 면에선 46.2%나 늘어났지만, 금액 면에선 15%밖에 늘지 못했고, 수입 금액은 146억 원 정도로 전체 시장의 8.7%밖에 되지 않지만, 수입 중량은 9288t으로 1위를 차지한 사실은 국내에서 스페인 와인의 위상을 잘 보여줍니다. 한마디.. 더보기
전통적인 바롤로의 모습을 간직한 와인 - Poderi Aldo Conterno Bussia Barolo DOCG 2011 전통적인 바롤로 vs 현대적인 바롤로 바롤로는 '세상에서 가장 타협을 모르는 와인'으로 평가받기도 합니다. 수십 년간 병에서 숙성한 후에야 자신의 진짜 매력, 즉 공기처럼 가벼운 부케를 선보이는 '진짜' 바롤로에 대한 믿음과 지식을 가진 일부 생산자는 여전히 전통적인 방법으로 바롤로를 만들고 있죠. 전통 스타일의 바롤로는 마시기 쉬운 와인이 아니었습니다. 지금도 물론 어렵지만, 예전에는 그런 성향이 더욱 강했죠. 전통적인 바롤로 와인은 현대적인 바롤로 와인과 스타일이 사뭇 달랐습니다. 예전에는 네비올로_Nebbiolo를 조금 덜 익은 상태로 수확하는 일이 종종 있었고, 단위 면적당 수확량도 지금보다 더 많았습니다. 충분히 익지 않은 포도 안에는 거친 녹색 탄닌이 있었고, 색소를 최대한 뽑아내려면 포도 껍.. 더보기
본-로마네의 1등급 밭에서 나온 걸작 피노 누아 와인 - Vosne Romanee 1er Cru Clos des Reas Monopole Domaine Michel Gros 2012 본-로마네_Vosne-Romanee 부르고뉴 꼬뜨 드 뉘_Côte de Nuits에 있는 '본-로마네'는 부르고뉴에서 가장 유명한 와인 생산지라 말할 수 있습니다. 부르고뉴를 대표하는 6개의 위대한 그랑 크뤼_Grand Crus 밭이 있으며 그랑 크뤼에 못지않은 15개의 프르미에 크뤼 밭이 있죠. '부르고뉴의 위대한 도멘_The Great Domaines of Burgundy’를 쓴 레밍턴 노만_Remington Norman과 찰스 테일러_Charles Taylor는 본-로마네에 대해 "꼬뜨 드 뉘의 창공에서 본-로마네가 가장 빛나는 별이라는 것은 의심의 여지가 없다."라고 썼을 정도입니다. 2008년 기준으로 본-로마네의 이름을 붙일 수 있는 와인을 생산하는 포도밭 면적은 153.6헥타르입니다. 이곳에.. 더보기
말린 포도에서 나오는 오묘한 맛과 향 - Philippe Vandelle Vin de Paille 2010 스트로 와인_Straw wine 스트로 와인, 또는 건포도 와인은 말라서 포도즙이 농축된 포도로 만듭니다. 수분을 배제하고 당분이 농축된 포도즙을 쓴다는 점에선 아이스 와인_Ice wine과 비슷하지만, 따뜻한 지역에서 만들기 좋은 방식입니다. 전통적으로 밀짚으로 만든 깔개 위에 포도송이를 올려놓고 햇빛에 말리지만, 일부 지역에서는 덮개를 씌우거나, 지붕 위에서 말리거나, 밀짚 대신 현대적인 선반을 사용합니다. 수확하지 않고 포도나무에서 충분히 말린 후에 딴 포도로 만들기도 하죠. 달거나 매우 단 스트로 와인은 농축도나 당도가 쏘테른_Sauternes과 비슷하며 보관 기간이 매우 깁니다. 포도를 말리면서 부피가 줄어들고 생산 방식이 노동집약적이어서 가격은 매우 비싼 편이죠. 현재 가장 큰 생산지는 이탈리.. 더보기
차세대 샤토네프 뒤 빠프의 신성에서 만든 - Clos Saint Jean Chateauneuf du Pape 2010 샤토네프 뒤 빠프_Chateauneuf du Pape 샤토네프 뒤 빠프는 아비뇽의 유수 동안 아비뇽에 머물렀던 교황들의 지시로 탄생한 와인입니다. 교황이 아비뇽으로 이주하면서 교황을 따라 대규모의 사제단이 옮겨왔는데, 당시 사제단은 부르고뉴의 뛰어난 와인에 흠뻑 빠져 있었죠. 고급 와인을 원하는 사제단의 욕구를 진정시키고, 부르고뉴 못지않지만 값은 좀 더 싼 와인을 공급하고자 아비뇽의 교황들은 근방에 포도를 심고 와인을 만들도록 했습니다. 요하네스 22세_Johannes XXII는 특히 이런 생각이 강해서 아비뇽 북부의 와인 품질을 높이려고 큰 노력을 기울였죠. 그래서 요하네스 교황 당시부터 샤토네프 뒤 빠프 지역의 와인은 '뱅 드 빠프_Vin de Pape' 즉, 교황의 와인으로 불렸습니다. 아비뇽에서.. 더보기
토스카나 산지오베제의 힘! - Fontodi Flaccianello della Pieve 2012 폰또디_Fontodi폰또디는 피렌체 출신의 마네티_Manetti 가문이 1968년에 설립한 와이너리로 끼안티 끌라시코 지역의 작은 마을인 판자노_Panzano의 남쪽 계곡에 있습니다. 그곳은 원형극장의 형상을 한 곳이어서 "콘카 도로_Conca d’Oro(황금 대야)"라고 부르는 곳이죠. 충실하고 개성적인 떼루아 덕분에 수 세기 동안 품질 좋은 와인 생산으로 유명하며, 높은 고도와 석회질 토양, 풍부한 일조량, 밤낮의 기온 차를 포함한 따뜻하고 건조한 미세 기후를 지닌 곳입니다. 이미지 출처 : http://www.fontodi.com/assets/fontodi_goldenshell.jpg마네티 가문은 끼안티에서 수 세기 동안 이탈리아 전통 기와인 테라코타를 생산해 왔으나 키안티의 전통을 지키자는 목표로.. 더보기
우아하며 잔잔한 거품, 순수한 소녀 같은 - Ca'del Bosco Franciacorta Dosage Zero 2003 까델 보스코_Ca'del Bosco롬바르디아_Lombardia의 이세_Iseo 호수 남쪽에 있는 프란치아꼬르타 지역은 로마 시대부터 와인을 생산해 왔지만, 지역 안에서 소비될 뿐이었습니다. 1961년에 베를루키_Berlucchi 와이너리에서 일하던 청년 와인 메이커 프랑코 질리아니_Franco Ziliani가 전통 방식의 스파클링 와인 생산을 강력하게 주장했고, 그의 요청으로 생산된 3,000병의 스파클링 와인이 이곳의 와인 산업을 뒤바꿔놓았죠. 1967년에 DOC로 지정된 프란치아꼬르타는 "이탈리아에서 세계 정상급의 스파클링 와인을 생산하는 유일한 소규모 와인 생산지"란 평가를 받으며 급성장했고, 마침내 1995년에 DOCG로 승격됩니다. 현재 11곳의 프란치아꼬르타 생산자가 있는데, 까델보스코는 그중.. 더보기
감베로 로쏘_Gambero Rosso TOP 이탈리아 와인 로드쇼 지난 2017년 10월 25일 남산의 그랜드 하이야트 호텔 리젠시룸에서 감베로 로쏘_Gambero Rosso TOP 이탈리아 와인 로드쇼가 열렸습니다. 감베로 로쏘는 1986년에 만들어진 이탈리아의 푸드 & 와인 잡지이면서 잡지를 발행하는 출판 그룹의 이름이기도 합니다. 감베로 로쏘라는 이름은 '붉은 가재'라는 뜻이며, 동화책 피노키오에서 피노키오를 이용하는 고양이와 여우가 식사한 선술집 이름에서 따온 것이죠. 감베로 로쏘는 와인을 평가하는 부분에선 미국의 와인 스펙테이터_Wine Spectator나 영국의 디캔터_Decanter와 비슷하며, 식당을 평가하는 부분에선 프랑스의 미슐랭_Michelin 가이드와 비슷하죠. 차이점이라면 앞의 세 가지 잡지가 전 세계의 와인과 음식을 평가하지만, 감베로 로쏘는 .. 더보기
롬바르디아의 개성적인 스파클링 와인 - Bellavista Alma Gran Cuvee Brut NV 프란치아꼬르타_Franciacorta프란치아꼬르타는 이탈리아 롬바르디아 지역의 브레시아_Brescia 지방에서 생산하는 스파클링 와인입니다. 프란치아꼬르타 DOC는 1967년에 지정되었으며, 스파클링 와인 뿐만 아니라 일반 레드 와인과 화이트 와인도 생산합니다. 1995년에 DOCG로 지정되었지만, 지역 내에서 생산된 스파클링 와인에만 적용됩니다. DOCG를 받으려면 이세오_Iseo 호수의 남쪽과 브레시아시 사이의 언덕에 있는 프란치아꼬르타 영역에서 재배한 포도로 스파클링 와인을 만들어야 합니다. 단일 품종 레드 와인과 화이트 와인에는 테레 디 프란치아코르타_Terre di Franciacorta라는 지역 명칭을 붙이죠국내에서는 스파클링 와인만 유명하지만, 프란치아꼬르타는 일반 와인 역사도 유구합니다. .. 더보기
향은 라즈베리 맛은 크랜베리 - Chambolle-Musigny Domaine Perrot Minot 2008 샹볼-뮈지니_Chambolle-Musigny샹볼-뮈지니는 부르고뉴 꼬뜨 드 뉘_Cote de nuits에 있는 와인 생산지로 마을 안에 그랑 크뤼 포도밭인 뮈지니_Musigny와 본 마르_Bonnes Mares가 있습니다. 이 밭들은 비록 샹볼-뮈지니 마을에 있지만, 독자적인 AOC로 분류되어 와인 레이블에 각 포도밭의 이름이 붙죠. 그외에 샹볼-뮈지니란 명칭을 레이블에 붙일 수 있는 25개의 프르미에 크뤼 포도밭이 있습니다. 샹볼-뮈지니의 포도밭은 낮은 능선을 따라 자리하고 있으며, 좁게 드러난 이회암 위를 토사와 돌 부스러기들이 덮고 있습니다. 이 토양이 샹볼-뮈지니 와인이 가진 힘의 원천이죠. 이미지 출처 : https://i1.wp.com/www.wine-chronicles.com/wp-conte.. 더보기
잔에서 피어오르는 변화무쌍한 향 - Gevrey-Chambertin Domaine Drouhin Laroze 2008 쥬브레-샹베르땅_Gevrey-Chambertin쥬브레-샹베르땅은 프랑스 부르고뉴의 꼬뜨 드 뉘_Cote de Nuits에 있는 와인 생산지입니다. 행정구역상 쥬브레 샹베르땅 마을과 브로숑_Brochon 마을이 이 생산지에 속해 있죠. 꼬뜨 드 뉘의 다른 부르고뉴 마을이 그렇듯 이곳에서도 피노 누아를 주로 사용한 레드 와인을 생산합니다. 쥬브레-샹베르땅의 지형은 포도를 키우기에 좋습니다. 그래서 쥬브레-샹베르땅의 포도밭은 마을 구석에 있는 것조차 "Bourgogne"로 표시되는 아펠라시옹 레지오날_appellations régionales이 아니라 "Gevrey-Chambertin"으로 표시되는 아펠라시옹 꼬뮈날_appellations communales이죠. 그래서인지 쥬브레 샹베르땅에는 샹베르땅_Cha.. 더보기
우아하고 강건한, 그러나 마시기엔 아직 너무 이른 - Bonnes-Mares Grand Cru Domaine Georges Roumier 2007 본-마르_Bonnes-Mares본-마르는 프랑스 부르고뉴 꼬뜨 드 뉘_Côte de Nuits에 있는 그랑 크뤼 포도밭으로 피노 누아로 만드는 레드 와인만 생산합니다. 1936년에 그랑 크뤼 AOC로 지정되었고, 샹볼-뮈지니_Chambolle-Musigny와 모레-생-드니_Morey-Saint-Denis 사이에 있죠. 동쪽으로는 "그랑 크뤼의 길_Route des Grands Crus"과 닿아있고, 북쪽으로는 그랑 크뤼 포도밭인 끌로 드 따_Clos de Tart와 붙어 있습니다. 2008년을 기준으로 밭 넓이는 16.24헥타르이며, 약 522헥토리터의 와인이 생산됩니다. 병으로 계산하면 7만 병가량이 되죠.이미지 출처 : https://www.bourgogne-wines.com/gallery_image.. 더보기
[1855/2등급] 긴 세월을 거치며 이제는 저물어가는 - Chateau Gruaud-Larose 1999 샤토 그뤼오-라로즈_Chateau Gruaud-Larose 샤토 그뤼로 라로즈는 프랑스 보르도의 생-줄리앙_Saint-Julien에 있습니다. 보르도의 다른 그랑 크뤼 샤토에 비해 짧은 역사를 가졌는데, 1725년부터 설립되었고 기사 작위를 가진 조제프 스타니슬라스 그뤼오_Joseph Stanislas Gruaud와 관련이 있죠. 처음엔 퐁드-베두_Fond-Bedeau라고 불렸고, 두 명의 그뤼오가 관리했습니다. 한 명은 사제였고 다른 한 명은 치안 판사였죠. 그런데 치안판사인 기사 그뤼오_the Chevalier du Gruaud가 1778년에 세상을 떠나면서 샤토에 대한 그의 지분은 조제프 세바스티안 드 라 로즈_Joseph Sebastian de La Rose에게 양도되었습니다. 그녀는 양도받은 포.. 더보기
야밤에 아름다운 음악을 들으면서 홀짝입시다! - Champagne Taittinger Nocturne Sec NV 때땅저_Taittinger때땅저는 자끄 푸르노_Jacques Fourneaux가 1734년에 설립한 샴페인 하우스입니다. 그는 그곳에서 가장 훌륭한 포도밭을 소유한 베네딕틴 수도원_Benedictine Abbeys과 함께 일했죠. 오랜 세월이 흘러 1932년에 피에르 때땅저_Pierre Taittinger가 포레스트-포르누_Forest-Fourneaux 회사로부터 샤토 드 라 마르께트리_Ch. de la Marquetterie를 사들인 후 때땅저_Taittinger로 이름을 바꿉니다. 이곳의 포도밭은 18세기부터 샤르도네와 피노 누아를 재배했고, 샴페인을 만든 베니딕틴_Benedictine의 수도승 쟝 우다르_Jean Oudart가 발전시킨 곳입니다. 1945년부터 1960년까지 때땅저는 피에르의 셋째 .. 더보기
만나면 절대 놓치지 말아야 할 와인 중의 하나 - Pio Cesare Barolo Ornato 2011 피오 체사레_Pio Cesare피오 체사레는 현 소유주의 증조부인 체사레 피오_Cesare Pio가 1881년 설립했으며, 이탈리아 피에몬테에서 가장 오래된 와인 양조업체 중 하나입니다. 이미지 출처 : https://www.piocesare.it/en/history/체사레 피오의 아들은 쥬세페 피오_Giuseppe Pio는 아버지의 열정을 이어받아 셀러와 판매를 확대하고, 피오 체사레의 와인인 지역 와인 생산자의 벤치마크 대상이 되도록 했죠. 1940년에 쥬세페 피오의 외동딸인 로지_Rosy가 쥬세페 보파_Giuseppe Boffa와 결혼했습니다. 밀라노에서 큰 공장을 관리하는 엔지니어였던 쥬세페였지만, 결혼 후에 밀라노를 떠나 피오 체사레 와이너리에서 일하기로 합니다. 그의 노력 덕분에 피오 체사레는.. 더보기